구리시, 올해 노인 1천194명에 일자리 제공

연합뉴스2019-01-15

구리시, 올해 노인 1천194명에 일자리 제공

(구리=연합뉴스) 김도윤 기자 = 경기도 구리시는 올해 노인 1천194명에게 일자리와 사회 활동을 제공한다고 15일 밝혔다.
지난해보다 20% 늘어난 규모다.
구리시와 함께 종합사회복지관, 시니어 클럽, 실버인력뱅크 등이 참여한다.
구리시는 시내 환경을 정화하는 '클린 구리' 사업, 초교생 안전을 지키는 '실버 보안관' 사업을, 종합사회복지관은 놀이터·결식아동 지킴이 사업을 각각 진행한다.
또 시니어 클럽은 실버카페, 스팀 세차, 교통 안전 지도를, 실버인력뱅크는 초등학생 방과 후 학습지도, 영유아 보육시설 보조 교사 등을 각각 운영한다.
특히 올해는 노인주간보호센터 도우미, 노인·청장년층 정서 지원, 장애인 시설 활동 보조 등 3개 일자리가 추가됐다.
참여 희망자는 오는 25일까지 해당 기관에 신청하면 된다.
만 65세 이상 기초연금 대상자가 참여할 수 있으며 소득 수준, 가구 형태, 건강 상태 등을 고려해 선발된다.

구리시청사. [구리시 제공]
kyoon@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