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상우 LH 사장, 오류동 행복주택 현장 점검

연합뉴스2017-01-05

박상우 LH 사장, 오류동 행복주택 현장 점검

(서울=연합뉴스) 서미숙 기자 =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박상우 사장이 새해 첫 현장 점검지로 서울 오류동 행복주택 건설 현장을 방문했다고 5일 밝혔다.
박 사장은 오류동 행복주택 현장에서 건축현장과 견본주택을 직접 살피며 공사현황과 입주자 모집 진행상황 등을 점검했다.
또 LH와 시공사 담당 직원들을 만나 공사 현장에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하고 주거난에 시달리는 대학생·신혼부부 등에게 행복주택이 적기에 공급될 수 있도록 사업일정 관리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오류동 행복주택지구는 890가구로 이 가운데 40%가 신혼부부에게 공급되는 '신혼부부 특화단지'로 계획됐다.
sms@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