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소식> 북구, 중소기업 경영안정자금 100억 지원

연합뉴스2017-01-03

<울산소식> 북구, 중소기업 경영안정자금 100억 지원

(울산=연합뉴스) 울산시 북구는 올해 관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게 총 100억원의 경영안정자금을 지원한다고 3일 밝혔다.
울산시 북구청[연합뉴스 자료사진]
대상은 북구 소재 제조업체이며, 한해 2억 한도에서 3%의 이자를 지원받을 수 있다.
소상공인은 금융·보험업과 사치·향락업종을 제외한 모든 업종이 5천만원 한도에서 2%의 이자를 지원받을 수 있다. 상환 조건은 2년 거치 일시 상환이다.
경영안정자금 신청은 9일부터 중소기업은 울산경제진흥원에서, 소상공인은 울산신용보증재단에서 할 수 있다. 소상공인은 울산신용보증재단의 신용 보증서를 발급받아야 한다.
북구 관계자는 "어려운 중소기업이나 소상공인의 자립과 위기 극복에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