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소식> 남구, 법인 세무조사로 18억원 추징

연합뉴스2017-01-03

<울산소식> 남구, 법인 세무조사로 18억원 추징

(울산=연합뉴스) 남구는 지난해 288개 법인을 대상으로 세무조사를 시행해 누락된 세원 17억9천400만원을 추징했다.
남구는 지난해 3월부터 12월까지 10개월 동안 정기조사로 3억3천600만원, 기획조사와 취약분야 조사로 14억5천800만원을 각각 추가 징수했다.
주요 사유는 지방세 비과세 감면 후 목적 외 사용 12억1천300만원, 지방세 자진신고 미이행과 과소신고 4억5천400만원, 과세자료 불일치 등 기타 1억2천700만원이다.
남구 관계자는 "취약분야에 대한 다각적인 기획조사로 숨은 세원을 발굴하고 공평하게 과세해 지방세수를 확충하겠다"면서 "성실납세자로 선정된 법인과 영세 소상공인은 세무조사를 면제·유예하는 등 성실한 납세자가 우대받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울산 남구청촬영 김재근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