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D 한상범 "내년 절체절명의 시기…빠르고 독하게 실행하자"

연합뉴스2018-12-21
LGD 한상범 "내년 절체절명의 시기…빠르고 독하게 실행하자"
혁신성과 발표회, 내년 슬로건 '스피드경영으로 일등품질·일등납기'

(서울=연합뉴스) 이승관 기자 = LG디스플레이[034220]는 내년 혁신 추진의 슬로건을 '스피드경영으로 일등 품질·일등 납기'로 정하고, 이를 실행하기 위한 35개의 새로운 TDR 혁신조직을 출범시켰다고 21일 밝혔다.
TDR은 '풀어헤쳐(Tear Down) 새롭게 디자인한다(Redesign)'는 의미를 지닌 LG디스플레이 고유의 혁신 활동이다.
LG디스플레이는 지난 20일 경기도 파주 사업장에서 한상범 부회장, 권동섭 노조위원장을 비롯한 임직원과 가족 등 8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8 혁신성과 발표회'를 열고 이같이 결정했다.
이 자리에서 한 부회장은 "2019년은 사업구조 혁신을 완성해야 하는 절체절명의 시기"라면서 "그 어느 때보다도 빠르고 독한 실행력을 바탕으로 전사가 똘똘 뭉쳐 시장의 판을 바꿔 나가자"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어렵지만 반드시 해낸다는 마음가짐으로 임한다면 한계를 뛰어넘고 새로운 기회를 만들어 낼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발표회에서는 올해 기술, 생산, 제품 부문 등에서 우수한 성과를 낸 32개 TDR에 대한 시상식이 열렸고, 한 부회장과 권 노조위원장은 시장선도 의지를 다지는 핸드프린팅도 함께했다.

   LGD 한상범 "내년 절체절명의 시기…빠르고 독한 실행력 절실" (서울=연합뉴스) LG디스플레이는 20일 경기도 파주 사업장에서 '2018 혁신성과발표회'를 개최했다. 한상범 부회장(우측)과 권동섭 노조위원장(좌측)이 시장선도 의지를 다지는 핸드프린팅을 하고있다. [LG디스플레이 제공]
humane@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