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GM재단, '희망의 집 짓기' 후원금 1천만원 전달

연합뉴스2018-11-02
한국GM재단, '희망의 집 짓기' 후원금 1천만원 전달

(서울=연합뉴스) 윤보람 기자 = 사회복지법인 한국GM한마음재단(이하 한국GM재단)은 한국해비타트 '희망의 집 짓기' 프로젝트에 후원금 1천만원을 전달했다고 19일 밝혔다.
전날 한국GM 부평 본사에서 열린 후원금 전달식에는 황지나 한국GM재단 사무총장과 손미향 한국해비타트 사무총장, 한국GM 사회 봉사단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한국GM재단이 전달한 후원금은 한국해비타트가 무주택 차상위가정 12세대에 제공할 천안 지역 주택 2동의 주방 싱크대 및 가구 공사에 쓰일 예정이다.
아울러 임직원과 가족으로 구성된 한국GM 사회봉사단은 한국해비타트가 추진하는 희망의 집 짓기 프로젝트 자원봉사에 참여하기로 했다.
희망의 집 짓기 프로젝트는 열악한 주거 환경으로 고통받는 지역별 무주택 저소득층에 주거 공간을 제공하고자 자원봉사자들의 무보수 노동으로 집을 짓는 전 세계적인 공동체 봉사 프로그램이다.
한국해비타트는 올해 강원도 삼척, 충청남도 천안, 전북 군산에 해비타트 마을을 짓고 있다.

한국지엠한마음재단, '희망의 집 짓기' 후원금 전달
bryoon@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