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중소기업 대상 200억원 일자리 상생펀드 조성

연합뉴스2018-10-16
LH, 중소기업 대상 200억원 일자리 상생펀드 조성

(서울=연합뉴스) 서미숙 기자 =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200억원 규모의 일자리 펀드를 발행한다.
LH는 진주혁신도시 소재 LH본사에서 IBK기업은행[024110]과 '일자리 창출을 위한 동반성장 협력대출 협약'을 체결하고 중소기업 대상으로 200억원의 신규 상생펀드를 조성한다고 16일 밝혔다.
LH와 기업은행은 2016년부터 2천억원 규모의 상생펀드를 조성해 700여개 중소기업에게 저리의 운영자금을 지원하고 있으며, 이번에 200억원의 신규 펀드를 통해 지원 규모를 확대하는 것이다.
협력대출은 경상남도 소재 중소기업과 LH 협력기업 중 일자리 창출에 기여도가 높은 중소기업이 우선 지원 대상이다.
대출 한도는 기업당 3억원까지이며 기업은행의 대출 심사를 거쳐 최종 지원여부가 결정된다.
선정 기업에 대해서는 저리의 운영자금과 세무, 노무, 경영, 지식재산 등에 대한 경영컨설팅이 함께 제공된다.

LH와 IBK기업은행은 16일 경남 진주 LH 본사에서 '일자리 창출을 위한 동반성장 협력대출 협약'을 맺고 200억원 규모의 상생펀드를 조성하기로 했다. [LH 제공]
sms@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