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뉴스

뒤로가기

세계 최대 승강기기업 오티스, 연구개발·생산센터 송도 입주

연합뉴스2018-10-12

세계 최대 승강기기업 오티스, 연구개발·생산센터 송도 입주

미국 오티스 송도 연구개발센터 조감도[인천경제자유구역청 제공]

(인천=연합뉴스) 홍현기 기자 = 세계 최대 엘리베이터 기업 미국 오티스의 연구개발(R&D)센터와 생산시설이 인천 송도국제도시에 들어선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12일 오전 송도 지식정보산업단지에서 오티스 연구개발센터·첨단생산시설 기공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오티스는 송도 1만5천600㎡ 부지에 내년 상반기까지 연구개발센터 등을 짓고, 내년 상반기부터 운영할 계획이다.
오티스는 서울·인천·창원 등 전국에 분산된 연구개발과 생산조직을 송도로 통합한다.
서울 여의도 본사에 있는 현대화 시스템 센터와 품질센터 등 일부 기능도 송도로 이전한다.
오티스 송도 연구개발센터와 생산시설에는 직원 200명 이상이 근무할 예정이다.
오티스 송도 센터는 아시아 태평양 지역 연구개발 허브 역할을 하게 될 전망이다.
오티스는 이곳에서 사물인터넷(IoT), 클라우드, 빅데이터 등 기술을 기반으로 사람과 승강기의 연결성을 강화하는 'IoT 커넥티드 엘리베이터' 개발을 집중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오티스는 송도에서 엘리베이터 제어반 등 핵심 부품도 생산하게 된다.
조익서 오티스 코리아 사장은 "앞으로 첨단기술이 집약된 승강기 연구개발을 주도해 송도 연구개발센터가 차세대 엘리베이터 탄생의 거점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hong@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