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한전-한국데이터진흥원 협약…'21세기 원유' 빅데이터 활용

연합뉴스2018-10-05
한전-한국데이터진흥원 협약…'21세기 원유' 빅데이터 활용

한국전력, 한국데이터진흥원과 업무협약[한국전력 제공]
(나주=연합뉴스) 박철홍 기자 = 한국전력은 5일 한전 서초지사에서 전력데이터 거래와 유통 활성화를 위해 한국데이터진흥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 기관은 ▲ 데이터의 유통과 활용 증진을 위한 협력 ▲ 빅데이터 인재육성 교육 ▲ 기술교류와 컨설팅 사업 등을 함께 하기로 했다.
한전은 올해 2월 빅데이터 플랫폼을 구축, 지속적으로 개별 시스템에서 전력데이터를 수집·개방하는 등 민간 부분의 신전력 서비스 모델 개발에 나서고 있다.
개인정보보호 제약으로 민간에서 접근할 수 없는 전력데이터의 대외 활용을 촉진하기 위해, 보안이 확보된 공간(데이터 공유센터)에서 전력데이터를 자유롭게 연구할 수 있도록 분석 환경을 마련 중이다.
고객이 제공 승인한 전력데이터를 활용해 사업자가 비즈니스 모델을 개발·거래할 수 있게 장터 기능을 할 '에너지 서비스 유통 플랫폼(Smart e-Market)'도 구축한다.
한전 김동섭 사업총괄부사장은 "21세기의 원유라고 불리는 빅데이터를 잘 활용하면 이전까지 발견하지 못했던 수많은 가치들을 창출할 수 있다"며 "데이터 전문기관과 협력해 국민에게 한 발 더 다가서는 전력서비스를 제공하고 나아가 전력산업이 한 단계 도약하는 계기를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pch80@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