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충남도-발전 3사, 일자리 늘리기에 5년간 100억 투입

연합뉴스2018-09-13

충남도-발전 3사, 일자리 늘리기에 5년간 100억 투입
에너지 중소기업의 고용과 창업 지원

(홍성=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충남도와 도내 발전 3사가 5년간 100억원을 투입해 일자리 창출에 나선다.
충남도청 전경[연합뉴스 자료사진]

양승조 충남지사는 13일 도청 상황실에서 박형구 한국중부발전 사장, 김병숙 한국서부발전 사장, 박일준 한국동서발전 사장과 '충남 에너지 산업 육성 및 일자리 창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도와 발전 3사는 올해부터 2022년까지 5년 동안 100억 원을 들여 도내 에너지 중소·벤처기업을 대상으로 고용과 사업화(창업)를 지원키로 했다.
이를 위해 도와 발전 3사가 5억원씩, 연간 20억원을 출연해 기금을 조성한다. 구체적으로 에너지 관련 연구개발 분야 인력 채용에 대한 인건비 일부 지원, 에너지 기업 재직자 역량 강화, 기업 수요를 반영한 에너지 산업 선도형 인재 육성 등을 지원한다.
또 국내·외 공인 시험·인증 지원, 브랜드 향상을 위한 제품 디자인 개발, 전시마케팅과 해외시장 개척 지원, 발전 3사 소재 지역 기업 대상 홍보와 마케팅 등을 통해 사업화를 도울 계획이다.
양승조 지사는 "도내 3만1천여명의 실업자가 취업난에 허덕이고 있다"며 "공기업과 대기업 등 민간 부문이 지역의 고용 여건 개선에 적극 참여해 '지자체-공기업 일자리 창출 협력 우수사례'로 자리매김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jyoung@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