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뉴스

뒤로가기

호반, 리솜리조트 최종 인수…"레저사업 강화"

연합뉴스2018-08-31

호반, 리솜리조트 최종 인수…"레저사업 강화"

(서울=연합뉴스) 김동규 기자 = ㈜호반이 리솜리조트를 최종 인수했다.
호반은 31일 충남대학교에서 열린 채권단 관계인집회에서 채권자 78.5% 동의로 회생계획이 인가돼 리솜리조트를 인수했다고 밝혔다.
호반은 지난 3월 공개매각 절차를 통해 리솜리조트 인수예정자로 선정됐지만, 회원 동의를 얻는 데 어려움이 있었다.
호반에 따르면 지난 6월 기준 개인·법인·스파 회원 등 1만 명에 달하는 리솜리조트 채권자의 30%가량이 연락 두절 상태로 채권자 동의율은 50%대에 불과해 매각이 불투명했다.
호반은 회생 계획안을 적극적으로 홍보하고, 리솜리조트 회원 비상대책위원회와 협의해 동의율을 높이기 위해 노력했다.
호반은 인수대금 총 2천500억원 중 1천50억원으로 금융채무를 변제하고, 1천450억원을 시설투자금으로 투입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안면도·덕산·제천 등 기존 사업장 리모델링을 포함한 시설투자를 진행한다. 특히 공사가 중단된 제천포레스트 호텔동 신축을 재개하는 등 리조트 살리기에 나선다.
리솜리조트 인수 총괄 담당 최승남 사장은 "신속한 정상화를 통해 리솜리조트를 글로벌 명품 리조트로 재건하겠다"고 말했다.
호반그룹은 지난해 제주 중문관광단지 내 휴양시설인 퍼시픽랜드를 인수하는 등 레저사업을 확장하고 있다.
호반은 현재 리솜리조트 3곳을 운영 중이며 고성 화진포해수욕장과 제주 중문에 호텔과 리조트를 포함한 종합관광단지를 조성하고 있다. 경기도 여주스카이밸리CC와 하와이 와이켈레CC도 운영하고 있다.


dkkim@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