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경북 영주에 2021년까지 코레일 인재개발원 건립

연합뉴스2018-08-16
경북 영주에 2021년까지 코레일 인재개발원 건립
353억 들여 전통·현대미 조화…첨단 정보통신시스템 갖춰

영주 코레일 인재개발원 조성 위치도 [영주시 제공]

(영주=연합뉴스) 김효중 기자 = 코레일(한국철도공사) 인재개발원이 경북 영주에 들어선다.
16일 영주시에 따르면 코레일이 2021년까지 353억원을 들여 순흥면 한국문화테마파크(이하 선비세상)에 인재개발원을 짓는다.
시가 코레일과 몇 차례 협의를 거쳐 인재개발원을 유치했다.
인재개발원은 선비세상 4만9천144㎡ 터에 교육·숙박·편의시설을 갖춘 지하 1층, 지상 4층 규모로 짓는다.
선비세상과 어울리는 전통미와 현대의 고급스러움을 살려 설계하고 건물 안에는 첨단 정보통신기술을 반영한 스마트빌딩시스템을 도입한다.
또 선비세상 전통문화를 활용한 다양한 콘텐츠와 프로그램을 연계해 인(仁)·효(孝)·예(禮) 중심의 전인교육 과정을 운영할 방침이다.
준공 후에는 시설 일부를 시민에게 개방하고 2020년 중앙선 복선화에 따른 수도권 관광인구 유입에 대비해 주말과 휴일 등 교육 비수기에는 숙박시설로도 활용한다.
영주시 관계자는 "연수원과 선비세상의 시설·콘텐츠 연계로 시너지 효과를 창출할 수 있어 지역경제에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며 "부족한 숙박시설도 어느 정도 해결할 수 있어 체류형 관광산업 활성화도 기대한다"고 말했다.
kimhj@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