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경기도 8·9급 시험 5만5천명 지원…경쟁률 26대 1

연합뉴스2017-03-27

경기도 8·9급 시험 5만5천명 지원…경쟁률 26대 1
행정직 등 총 2천78명 선발, 작년 20대 1보다 경쟁률 상승

(수원=연합뉴스) 김광호 기자 = 올해 경기도 8·9급 지방공무원 공개경쟁 임용시험 경쟁률이 모집인원 감소와 지원자 증가로 지난해보다 크게 높아졌다.
27일 도에 따르면 도가 지난 20∼24일 도 및 31개 시군 채용 8·9급 공무원 임용시험 응시원서를 접수한 결과 2천78명 모집에 모두 5만5천22명이 지원했다.
이에 따라 직렬별 평균 경쟁률은 26.5대 1을 기록했다.

공무원 필기시험장 모습[연합뉴스 자료사진]

이같은 경쟁률은 2천562명 모집에 5만1천842명이 응시원서를 접수한 지난해 같은 시험 당시 경쟁률 20.2대 1보다 많이 높아진 것이다.
경쟁률 상승은 올해 도내 8·9급 공무원 선발 인원이 지난해보다 18.9%(484명) 감소한 반면 응시자는 청년 취업난 등으로 오히려 6.1%(3천180명) 늘었기 때문이다.
올 도내 8·9급 시험 직렬별 경쟁률을 보면 행정 9급의 경우 일반행정이 34.8대 1, 장애인 선발 분야 7.7대 1, 저소득층 선발 분야 5.7대 1, 시간선택제 선발 분야 34.7대 1이었다.
세무직 9급(장애인·저소득층 포함)은 무려 56.4대 1, 전산 9급은 63.6대 1, 사서 9급은 16.9대 1, 속기 9급은 27.1대 1을 기록했다.
이밖에 공업 9급 22.6대 1, 농업 9급 10.7대 1, 녹지 9급 15.1대 1, 보건 9급 25.0대 1, 환경 9급 17.7대 1, 시설 9급 8.8대 1, 방송통신 9급 22.7대 1이었다.
16명을 선발하는 간호 8급에는 857명이 지원해 53.6대 1, 3명을 모집하는 보건진료 8급에는 134명이 지원해 44.7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번 시험은 6월 17일 필기, 7월 24일 면접을 거쳐 9월 11일 최종 합격자를 발표한다.
kwang@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