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개 외국인 투자기업 전북에 투자…280명 신규 채용

연합뉴스2018-07-26
3개 외국인 투자기업 전북에 투자…280명 신규 채용

(전주=연합뉴스) 홍인철 기자 = 작지만 강한 3개 외국인 투자기업이 전북에 투자한다.

외투기업 씨유에너지(대만)·예스테크(중국)·아스트로닉 엘에스(") 등 3개 회사는 군산자유무역지역과 김제자유무역지역에 둥지를 틀고 총 280명을 신규 채용할 계획이다.
김제자유무역지역에 들어서는 씨유에너지는 3만3천㎡에 175억원을 투자해 리튬이온전지를, 100억원을 들여 3천여㎡에 공장을 짓는 아스트로닉 엘에스는 LED 조명을 각각 생산한다.
예스테크는 군산자유무역지역(2천500㎡)에 30억원을 투자해 자동차 전기배선을 생산할 예정이다.
전북도와 이들 3개 회사는 26일 도청에서 이런 내용을 뼈대로 한 투자 협약을 체결하고 행정적 지원 방안을 논의했다.
ichong@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