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뉴스

뒤로가기

충북도·괴산·단양, 2개 기업과 528억원 투자협약

연합뉴스2018-07-19
충북도·괴산·단양, 2개 기업과 528억원 투자협약

(청주=연합뉴스) 전창해 기자 = 충북도와 괴산·단양군이 19일 ㈜세움, ㈜데코페이브 등 2개 기업과 528억원 규모의 투자협약을 체결한다.
충북도는 이날 오후 6시 30분께 서울 더케이호텔에서 충북 출신 재경 경제인 초청 투자설명회를 연다.
이 자리에서 이시종 충북지사와 이차영 괴산군수, 류한우 단양군수, 조용현 세움 대표, 박문석 데코페이브 대표가 참석해 투자협약을 체결한다.
세움은 괴산 대제산업단지 내 3만3천607㎡ 부지에 토목공사용 건설자재 생산을 위한 공장을 신축하고, 데코페이브는 단양 산업단지 내 1만6천920㎡ 부지에 친환경 투수블록 생산시설을 확장할 계획이다.
두 회사가 입주하면 대제산단 분양률은 80%, 단양산단 분양률은 69%까지 오른다.
충북도 관계자는 "민선 7기 들어 도내 북부권과 중부권 산단 분양이 활기를 띠고 있다"며 "투자유치 활성화를 위해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jeonch@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