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생·협력 전통시장 만들자…전국 상인대표 워크숍 개최

연합뉴스2018-07-11

상생·협력 전통시장 만들자…전국 상인대표 워크숍 개최




(서울=연합뉴스) 윤선희 기자 = 전국 전통시장과 상점을 운영하는 상인대표들이 상생과 소통의 건강한 전통시장을 만들기 위해 한자리에 모였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은 11일 경남 거제 대명리조트에서 '2018년 전국 상인대표 워크숍'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전국 상인대표와 관계자 500여명이 참석한 이번 워크숍은 '상생과 소통, 협력하는 전통시장'을 통해 젊고 건강한 전통시장의 모습을 만들기 위한 전국 대표 상인 네트워크의 장으로 마련됐다.
공단은 이번에 '상생과 소통을 통한 행복한 전통시장 만들기'라는 주제의 스타강사 특강과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활용한 상권 활성화 사례 등 발표를 통해 정보 공유와 벤치마킹 등 대표 상인 역량 강화 기회를 주기로 했다.
김흥빈 이사장은 직원들과 위기 지역 소상공인들을 위한 공단의 역할을 고심하다 이번 상인워크숍을 거제에서 하는 것으로 확정했다.
공단은 지난 4월에도 고용위기 지역으로 선포된 통영과 군산을 찾아 소상공인의 경영 애로를 듣고 지역경제 활성화 지원방안 마련을 위한 간담회도 했다.
김 이사장은 "공단은 그간 전통시장 활성화를 선도하는 실질적인 교육을 개발·추진해왔으며, 상인대표 여러분의 많은 노력으로 전통시장이 변모하고 있다"며 "각 시장의 발전방향과 방안을 모색해 전통시장이 한 단계 도약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우리나라 전통시장과 상점가(지하상가 포함) 수는 1천660여개, 점포 수는 26만여개로 상인 수는 전국 기준 47만명에 이른다.
공단은 전통시장과 상점가 활성화를 선도할 역량 있는 상인 육성을 위해 상인대학원, 찾아가는 현장교육 상인대학, 전통시장 세대교체를 위한 가업승계 아카데미, 우수사례 공유, 네트워크 강화를 위한 워크숍 등 다양한 교육사업을 지원하고 있다.
indigo@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