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 "중소기업, 청년고용 확대 위해 노력해달라"

연합뉴스2018-04-09

김동연 "중소기업, 청년고용 확대 위해 노력해달라"
중소기업인 현장간담회 발언하는 김동연(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김동연 경제부총리가 9일 오전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린 중소기업인 현장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toadboy@yna.co.kr
중기중앙회 방문…중기업계 "대기업과 임금격차 줄이는 보완책 마련해야"
중기중앙회장 "규제 완화와 공정 경쟁·상생협력 구조 필요"

(서울=연합뉴스) 이유미 기자 =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9일 중소기업인들과 만나 청년 일자리 대책에 대한 업계의 협조를 당부했다.



김 부총리는 이날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린 '중소기업인 현장간담회'에서 청년 일자리 대책과 구조조정 등에 따른 지역 대책을 위한 추경·세제 등 정책 패키지를 설명하고, 중소기업의 고용 유지와 적극적인 신규 고용 확대를 요청했다.
김 부총리는 청년 일자리 정책이 한시적인 특단의 대책임을 강조하면서 중소기업이 생산성 제고, 체질 개선 등 구조적 문제 해결을 위해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박성택 중소기업중앙회장은 "이번 청년 일자리 대책은 중소기업의 인력난 해소 대책이자 중소기업 혁신 대책"이라며 "이번 추경이 조속히 통과되기를 바라며, 임금 격차 해소를 위한 보완책도 장기적인 관점에서 마련해달라"고 말했다.

박 회장은 "중소기업은 근로자 친화적인 기업문화로 바꾸고, 청년들에게 기업의 비전을 제시하도록 스마트공장 등을 통해 혁신하도록 노력하겠다"며 "정부는 기업을 그물망처럼 조이는 각종 규제를 완화하고 중소기업이 혁신에 투자하고 대기업 등과 공정한 경쟁으로 상생 협력할 수 있는 구조를 만들어달라"고 말했다.
간담회에는 배조웅 서울경인레미콘조합 이사장, 최전남 자동제어조합 이사장, 이동재 문구조합 이사장, 청년친화 강소기업인 대모엔지니어링 이원해 대표이사, 일자리 창출 우수기업인 솔라루체 오기철 대표이사 등이 참석했다.
참석한 중소기업인들은 일자리 창출을 위한 중소기업 경쟁력 제고 및 인식개선 방안으로 ▲ 중소기업 생산성 향상을 위한 스마트공장 확산 지원 ▲ 지역 청년 일자리 창출 지원 확대(지역 청년 스타 중소기업 발굴) 등을 건의했다.


gatsby@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