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아산 R&D지구 개발 첫발…지식산업센터·컨벤션센터 등 조성

연합뉴스2018-02-26
천안아산 R&D지구 개발 첫발…지식산업센터·컨벤션센터 등 조성

천안아산 KTX 역세권 R&D 집적지구 조성사업 관계기관 업무 협약식 [충남도 제공=연합뉴스]

(홍성=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민선 6기 충남도 핵심공약인 천안아산 KTX 역세권 R&D 지구 조성사업이 첫발을 내디뎠다.
충남도, 천안시, 아산시,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26일 도청 접견실에서 '천안아산 KTX 역세권 R&D 집적지구 조성사업 관계기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천안시와 아산시는 각 6만㎡와 50만㎡ 부지확보에 나서게 되며, 도는 공공 인프라 조성을 주도한다.
LH는 천안 불당동 도시지원시설용지에 R&D 집적지구를 우선 조성하는 방안을 추진한다.
천안아산 KTX 역세권 R&D 집적지구 조성사업은 중부권 산업융합의 거점을 마련하고 차세대 지식산업 클러스터를 조성하기 위한 것으로, 지난해 문재인 정부 공약에도 반영됐다.
개발계획안에 따르면 이 지구에는 지식융합산업 육성을 위한 지식산업센터와 미래기술융합센터, 전시·회의와 숙박 지원을 위한 국제컨벤션센터가 건립된다.
지식산업센터는 도내 제조서비스, 지식산업, 소프트웨어 분야 벤처기업의 입주공간으로 활용되며, 미래기술융합센터는 지능형 중소형 제조플랫폼 기술을 연구하고 기술을 사업화하는 역할을 맡는다.
도내에서는 처음 건립이 추진되는 국제컨벤션센터는 전시·회의·투자를 연계하는 시설로, 지하 2층·지상 2층, 건물면적 4만970㎡ 규모로 지어질 예정이다.

jyoung@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