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뉴스

뒤로가기

동해안권경제자유구역 북평지구에 50년 장기임대단지 조성

연합뉴스2018-02-16

동해안권경제자유구역 북평지구에 50년 장기임대단지 조성

동해안권경제자유구역 시찰하는 강원도의회 [연합뉴스 자료 사진]

(춘천=연합뉴스) 임보연 기자 = 동해안권경제자유구역 북평지구에 장기임대단지 조성이 추진된다.
북평지구에 투자를 희망하는 국내외 기업에 초기 금융 부담을 줄여줘 투자유치를 활성화하려는 방안이다.
장기임대단지는 경제자유구역 내 대규모 국유지(7만5천850㎡)에 대한 활용방안이다.
저렴한 임대료로 최장 50년간 사용할 수 있도록 추진한다.
그동안 한국산업단지공단, 산업통상자원부, 기획재정부 등 관련 기관과 적극적인 소통 작업을 통해 임대단지 조성을 진행했다.
지난해 12월 기획재정부는 산업통상자원부로 관리청 변경 승인을 완료하고, 올해 5월까지 임대단지 조성 및 기업 입주를 목표로 후속 행정절차를 추진 중이다.
동해안권경제자유구역청은 이른 시일 내에 무단경작물 및 시설물 철거 등 용지정리를 완료하고, 필지 임시분할, 4월 입주자모집공고 등 입주계약 관련 절차를 추진할 계획이다.
동해안권경제자유구역청 관계자는 16일 "관리청 변경 승인으로 월 65원/㎡의 저렴한 임대료가 예상돼 임대단지 조성에 속도가 붙을 것"이라며 "북평국가산업단지 내 산업용지 부족 현상 해결은 물론 투자 효과를 한 단계 더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limbo@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