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올해 장애인 60명 택시기사 취업 지원

연합뉴스2017-02-02

경기도, 올해 장애인 60명 택시기사 취업 지원

(수원=연합뉴스) 김광호 기자 = 경기도가 장애인들의 지속가능한 일자리 제공 차원에서 올해 60명의 장애인을 택시기사로 취업시킬 계획이다.
도는 이를 위해 오는 10월까지 희망자를 모집한다고 2일 밝혔다.
도내에 주소를 둔 만 20세 이상, 운전경력 1년 이상인 장애인이면 누구나 참여가 가능하다.
도는 참가 희망자들을 대상으로 택시면허취득에 필요한 비용을 지원하고, 택시업체 면접 등을 알선할 계획이다.
채용이 확정된 장애인에게는 운전연수와 보조기기 설치 등 차량개조, 수입저조가 예상되는 운행 초기 5개월 사납금 일부 등도 지원한다.
참가 희망자는 경기도지체장애인협회 고용지원팀(☎070-8097-0893)으로 문의하면 된다.
도가 지난해 30명 취업을 목표로 진행한 같은 내용의 사업에는 장애인 126명이 참가, 74명이 택시운전면허를 취득하고 34명이 취업에 성공했다.
kwang@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