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박현주, 미래에셋운용 배당금 16억원 전액기부(종합)

연합뉴스2017-04-03
박현주, 미래에셋운용 배당금 16억원 전액기부(종합)
2010년 이후 7년째…누적 기부액 200억원 달해

(서울=연합뉴스) 유현민 기자 = 박현주 미래에셋그룹 회장이 지난해 미래에셋자산운용 배당금 전액을 기부하기로 했다.
3일 미래에셋자산운용에 따르면 박 회장은 지난달 30일 주주총회에서 확정된 지난해 배당금 16억원 전액을 기부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배당금 누적 기부액은 200억원에 달한다.
박 회장은 2010년 이후 미래에셋자산운용 배당금을 기부해오고 있다. 기부금은 미래에셋박현주재단을 통해 장학생 육성과 사회복지 사업에 사용된다.
박 회장은 창립 이듬해인 1998년 미래에셋육영재단을 만들고 2000년 75억원의 사재를 출연해 미래에셋박현주재단을 설립했다.
미래에셋자산운용 관계자는 "올해 17주년을 맞이한 미래에셋박현주재단은 다양한 장학사업으로 나눔 문화를 확산시키고 있다"며 "결식아동 지원사업과 지역아동센터 지원 등 사회복지사업도 활발히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박현주 미래에셋그룹 회장[연합뉴스 자료사진]
hyunmin623@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