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금감원 "올해 105명 뽑는다"…4년 만에 최대 채용

연합뉴스2017-03-29

금감원 "올해 105명 뽑는다"…4년 만에 최대 채용
경력·전문직 선발 작년보다 4배 이상 늘려

(서울=연합뉴스) 박초롱 기자 = 금융감독원이 올해 105명을 새로 채용하기로 했다.
금감원은 회계감리·핀테크 등 신규 감독과 검사 수요에 효율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신입 공채직원 60명, 경력·전문직원 40명, 사무·서무직원 5명 등 총 105명을 올해 채용한다고 29일 밝혔다.
이 같은 채용 규모는 2013년(131명) 이후 4년 만에 가장 많은 것이다.
금감원은 지난해엔 일반직원 76명을 채용했다.
전문성 강화를 위해 지난해 9명 채용했던 경력·전문직원 채용을 올해는 4배 이상으로 크게 늘린다.
민원·분쟁 관련 업무를 담당하며, 금융회사를 퇴사한 인력을 대상으로 선발하는 민원처리전문직도 올해 47명 채용한다.
금감원은 먼저 회계, IT, 리스크관리, 보험계리, 법률 등 5개 분야 경력·전문직 선발부터 시작한다.
다음 달 7일까지 원서를 받은 뒤 서류·필기전형을 거쳐 5월 중순 최종 합격자를 발표한다.
신입 공채는 다음 달 말 공고할 예정이다.
chopark@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