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군인공제회 신임 CIO에 김재동 증권운용본부장…첫 내부 출신

연합뉴스2017-03-28
군인공제회 신임 CIO에 김재동 증권운용본부장…첫 내부 출신



(서울=연합인포맥스) 곽세연 기자 = 군인공제회는 28일 운영위원회를 열고 김재동 증권운용본부장을 신임 금융부문 최고투자책임자(CIO)로 선출했다.
군인공제회는 이달 말로 임기가 끝나는 이상호 금융부문 CIO의 후임을 외부 공모가 아니라 본부장 중 내부 승진을 통해 금융부문CIO를 선발하기로 결정하고, 인사검증과 임원면접 결과를 기초로, 최종적으로 운영위원회에서 김재동 증권운용본부장을 신임 금융부문 CIO로 선정했다.
군인공제회가 창립 이후 처음으로 내부에서 최고 투자책임자(CIO)를 뽑은 것은 것이다.
군인공제회는 2008년부터 자산운용업계 등 외부에서 CIO를 영입해 왔다. 그러나 이제 자산운용부문의 내부 역량이 어느 정도 갖춰졌고, 직원들의 사기 등을 고려해 공제회 전체 임원 중 1명은 내부 승진을 통해 선발하는 것으로 공감대가 마련됐다.
이번 신임 김재동 금융부문 CIO는 서울대학교 경제학과와 미국 뉴욕의 University of Rochester(MBA)과정을 졸업하였으며, 대한투자신탁 뉴욕사무소(과장), 제일투자신탁 리서치팀장, 조흥투자신탁 리서치실장?주식운용팀장, 한국투신운용 및 베어링자산운용 주식운용본부장(상무)을 역임하였다. 그 후 군인공제회 경력직 공모를 통해 2015년부터 증권운용본부장으로 근무해 왔다.
김재동 신임 금융부문CIO는 4월 1일부로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임기는 3년이며, 한차례 연임 가능하다.
군인공제회 금융부문CIO는 지난해 말 기준 9조8천여억원의 전체 자산 중 주식, 채권, 대체투자본부의 자산 3조 8천여억 원을 운용하는 최고의 투자책임자이다.
sykwak@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