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BNK금융 전포동 카페거리에 'O2O 서비스'

연합뉴스2017-03-23

BNK금융 전포동 카페거리에 'O2O 서비스'

(부산=연합뉴스) 박창수 기자 = BNK금융지주[138930] 부산은행은 23일 부산진구청과 근거리 무선통신 비컨(Beacon)을 기반으로 한 'O2O 서비스'에 관해 업무협약을 했다.
'O2O(On line to Off line) 서비스'는 전포동 카페거리를 방문한 부산은행 스마트폰 앱(썸뱅크) 사용자에게 실시간으로 할인 쿠폰 등을 주는 마케팅이다.
부산 전포카페거리[연합뉴스 자료사진]
부산은행은 가맹점 상품을 썸뱅크 앱에서 주문하고 결제할 수 있는 블루투스 기능의 비컨과 스마트 오더를 이달 중 전포동 카페거리에 설치할 예정이다.
앞으로 썸뱅크 이용자는 스마트폰에서 상점과 상품의 정보를 얻고 할인 쿠폰을 내려받아 사용할 수 있다.
빈대인 부산은행 미래채널본부장은 "썸뱅크를 활용한 O2O 서비스로 고객은 경제적이고 합리적인 소비를 할 수 있고 소상공인은 마케팅 비용 절감의 혜택을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140여 점포가 몰려 있는 전포동 카페거리는 뉴욕타임스가 선정한 '2017년 꼭 가봐야 할 여행지 52곳'에 포함되면서 관광명소로 떠올랐다.
pcs@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