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진웅섭 "민간차원 창업투자 활성화 해야"

연합뉴스2017-03-16

진웅섭 "민간차원 창업투자 활성화 해야"

(서울=연합인포맥스) 이현정 기자 = 진웅섭 금융감독원장은 16일 "청년 창업이 활성화하려면 민간 차원의 창업지원 및 투자가 활성화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진 원장은 이날 강남구 은행권청년창업재단 디캠프에서 청년 창업가와 현장간담회를 가졌다.
진 원장은 "금융권의 투자를 받으려면 사업 창의성과 혁신성은 물론 철저한 시장분석이 전제돼야 한다"면서 "청년들은 정부와 민간에서 마련한 창업지원 프로그램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준비된 창업을 계획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실패 경험을 자산으로 소중히 여기는 사회적 분위기도 형성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하영구 은행연합회장, 김도진 기업은행장, 한국성장금융투자운용, 메가인베스트먼트(신기술금융사) 관계자와 청년창업가 10명이 참석했다.
금감원은 간담회에서 나온 의견을 금융감독과 중소기업 지원업무에 반영하기로 했다.
hjlee@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