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국민은행, 국내 첫 외국인 전용 적금 출시

연합뉴스2017-03-13
국민은행, 국내 첫 외국인 전용 적금 출시

(서울=연합인포맥스) 이현정 기자 = KB국민은행은 국내은행 최초로 외국인 고객 전용 적금상품을 13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KB 웰컴플러스(WELCOME PLUS)'의 가입자격은 실명의 외국인으로 1인이 1계좌만 가입 가능하다. 신규 가입금은 10만원 이상이며 월 300만원 이내에서 원 단위로 자유롭게 저축할 수 있다.
계약기간은 6개월 이상 12개월까지며 외국인 고객 패키지 상품 가입과 해외송금 실적에 따라 최고 0.5%포인트 우대이율이 제공돼 최고 연1.7%까지 가능하다.
이 상품은 만기자금을 사전에 신청한 본국계좌로 자동 송금해주는 서비스를 제공해 외국인 고객이 국내에 없을 때에도 안심하고 만기자금을 받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또 타국에서 보험가입이 어려운 외국인들을 위해 상해안심 보험가입서비스도 무료로 받을 수 있다.
hjlee@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