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한전, 주파수조정용 ESS 140㎿ 추가 구축…"전력구입비 절감"

연합뉴스2017-11-07
한전, 주파수조정용 ESS 140㎿ 추가 구축…"전력구입비 절감"
"전국 13곳 총 376㎿ 규모…세계 최대 수준"

(서울=연합뉴스) 김영현 기자 = 한국전력[015760]은 전북 김제변전소, 강원 속초변전소 등 국내 4곳에 최근 140㎿ 규모의 주파수조정용 에너지저장장치(ESS)를 추가로 구축했다고 7일 밝혔다.
주파수조정용 ESS는 전기만 저장할 수 있는 일반 ESS와 달리 발전 출력을 일정하게 유지해주는 기능까지 갖고 있다. 이처럼 발전기 기능까지 일부 소화할 수 있기 때문에 전기의 품질을 높이고 발전비용을 낮출 수 있다.
2015년 서안성변전소(28㎿), 신용인변전소(24㎿)를 시작으로 주파수조정용 ESS를 구축해온 한전은 이로써 전국 13곳에 총 376㎿ 규모의 주파수조정용 ESS를 운영하게 됐다. 전체 주파수조정용 규모는 세계 최대 수준이다.
한전은 "376㎿의 주파수조정용 ESS가 모두 상업운전에 들어가면 매년 약 620억원의 전력구입비를 줄일 수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한전은 태양광, 풍력 등의 출력을 안정적으로 유지하는 신재생출력 안정화용 ESS 등도 개발해 나갈 예정이다.
cool@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