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노루그룹, 2018 노루인터내셔널 컬러트렌드쇼 개최

연합뉴스2017-11-06

노루그룹, 2018 노루인터내셔널 컬러트렌드쇼 개최


▲ 노루그룹이 오는 16일 DDP(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NCTS 2018'(노루인터내셔널 컬러트렌드쇼)을 개최한다고 6일 밝혔다.
올해 7회를 맞는 이번 행사는 기업실무자, 연구소, 학계 등 1천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8~19년 글로벌 컬러 및 디자인의 방향성을 예측하고 글로벌 전문가들과 전략적 영감을 공유할 예정이다.
'ASSEMBLAGE'를 테마로 전통 산업군 및 공간 인테리어, 가구, 헤어/메이크업 분야의 최고 전문가를 초빙, 다양한 시각과 입체적인 솔루션을 제공한다는 것이 노루그룹의 설명이다.
TED대표 강연자이자 워싱턴포스트, BBC, CNN 등에 소개되고, 페라리(Ferrari)와 협업으로 화제를 모은 '파비앙 오프너(Fabian Oefner)'가 과학과 컬러를 잇는 실험적인 기법과 미래 트렌드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어 막스마라(MaxMara)전속 공간 디렉터로, 뉴욕 현대박물관(MoMa)의 공간 디자인을 진행하며 레드닷 워어드(Red Dot Award) 10회 수상자인 이코 밀리오레(Ico Migliore)교수가 컬러, 빛, 건축물의 조합 사례 등을 보여준다.
또한, 펜디(FENDI)의 글로벌 프로젝트 '파토 아 마노(Fatto a Mano)'에 참여하고 오니츠카 타이거(Onitsuka Tiger), '젠틀 몬스터' 등과 협업으로 화제가 된 이광호 작가가 실용성과 예술성의 경계를 넘는 기법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 밖에 '21세기 가장 영향력 있는 디자이너'인 칼 라거펠트(Karl Lagerfeld)에게 발탁, 샤넬(Chanel)오뜨꾸뜨르와 펜디(Fendi)컬렉션의 헤어를 총괄하고 1996년부터 파리 패션위크에서 꼼데 까르송(Comme des Garcons)을 이끈 일본의 헤어/메이크업 거장인 카즈야 카모(Katsuya Kamo, 加茂克也)도 강연자로 나선다.
마지막으로 NPCI(노루팬톤색채연구소)의 현정오, 김승현 수석연구원은 빅데이터에서 도출된 2018~19 트렌드 컬러 및 효과적인 적용 사례를 소개하고 '소비자가 원하는 컬러'를 전략적으로 활용하는 방안도 발표할 예정이다.
한편, 행사장에는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조형물(가구, 조명 등)도 전시되며, 이번 행사를 위해 노루팬톤색채연구소에서는 최신 '컬러/디자인' 트렌드의 정수를 담은 총 60부 한정판 컬러북, 'COVER ALL Vol.02, Assemblage'을 발매할 예정이다.
행사 참가티켓은 인터파크를 통해 판매 중이며 10매 이상 단체 구매 시 10% 할인을 제공한다. 추가 문의는 노루페인트 소비자문화센터에서도 할 수 있다. (연합뉴스)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