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직원공제회, '교직원라이프 헬스케어 서비스' 실시

연합뉴스2017-10-31

교직원공제회, '교직원라이프 헬스케어 서비스' 실시


▲ 한국교직원공제회(이사장 문용린)가 오는 11월 6일부터 교육가족의 건강관리를 보다 효율적으로 할 수 있도록 '교직원라이프 헬스케어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31일 밝혔다.
평상시 건강 관련 상담부터 질병 발생에 따른 관리 서비스까지 전문 분야별 의사 및 간호사가 24시간, 365일 상시 대기하여 건강 문제에 전반적인 도움을 제공하는 무료 서비스다.
세부 서비스 내용은 다양하다. 24시간 1:1 전화상담, 교직 생활 중 겪을 수 있는 정신적 문제를 위한 전문가의 심리상담 서비스, 전국 대학병원의 진료협력센터를 통한 편리한 예약 대행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 암·뇌·심혈관 질환 진단으로 3차 종합병원 방문 시 전담간호사 동행, 차량 에스코트(지방 거주 회원이 서울 내 3차 종합병원 방문 시 총 6회 차량 지원), 치매 자가진단 및 예방관리 프로그램 제공 등이다.
서비스 대상은 내달 6일 이후 교직원공제회 종합공제 및 더블업종합공제 3구좌 이상 신규 가입한 피보험자 및 기존 가입건의 경우와 백세누리행복공제(기본형, 생애주기형), 종합공제, 더블업종합공제 3구좌 이상 가입한 피보험자에 해당한다(대상자 중 헬스케어 서비스 제공 위한 개인정보제공 동의자). 서비스 제공 기간은 보험가입 다음 달부터 3년간이다.
자세한 내용은 교직원공제회 홈페이지, 헬스케어 서비스 홈페이지 및 공제회 보험콜센터에서 안내받을 수 있다. (연합뉴스)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