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뉴스

뒤로가기

중앙부처-지자체-공기업 '도랑 살리기' 힘 모은다

연합뉴스2017-09-20
중앙부처-지자체-공기업 '도랑 살리기' 힘 모은다

(홍성=연합뉴스) 한종구 기자 = '도랑 살리기' 사업 활성화를 위해 중앙부처, 공기업, 지자체가 힘을 모으기로 했다.
도랑살리기 협약식 [충남도 제공=연합뉴스]

환경부와 충남도는 20일 아산시 선장면 일대마을에서 한국환경공단, 한국수자원공사, 한국농어촌공사, 농협중앙회, 경기 남구, 경북 안동, 경남 김해, 충북 증평 등과 '우리 마을 도랑 살리기 업무협약'을 했다.
각 기관은 우리 마을 도랑 살리기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환경부와 충남도 등은 사업 추진에 필요한 예산을 지원하고 각 기관이 추진 중인 사업에 적극 협조한다.
기초자치단체들은 지역 주민과 소통하고, 도랑 청소와 분리수거 등 깨끗한 마을을 만들기 위해 노력한다.
한국환경공단은 도랑 오염원인 영농폐기물을 수거하고, 한국수자원공사는 도랑복원 및 수질 검사를 맡으며, 한국농어촌공사는 도랑복원 및 마을 주민 환경 교육을 진행한다.
도랑 살리기는 법정 관리 대상에 제외돼 정책 사각지대에 놓여 방치된 도랑을 되살려 하천·호소 수생태계의 건강성을 회복시키기 위한 사업이다.
jkhan@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