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신한銀, 인공지능 도입해 금융사기 잡아낸다

연합뉴스2017-02-17
신한銀, 인공지능 도입해 금융사기 잡아낸다

(서울=연합인포맥스) 정지서 기자 = 신한은행이 갈수록 지능화하고 있는 금융사기를 막기 위해 인공지능 기술을 도입해 활용한다.
신한은행은 17일 딥러닝 기술을 적용한 '이상 금융거래 탐지 시스템'을 도입했다고 밝혔다.
'딥러닝'은 인간의 뇌와 유사한 인공 신경망을 통해 대량의 데이터를 처리하고 시스템 스스로 새로운 패턴을 학습하는 기술이다.
신한은행은 지난 2013년 거래 패턴을 분석해 금융사기 유형 거래를 사전에 탐지하는 시스템을 도입한 바 있다.
이번에 금융권 최초로 딥러닝 기술을 이상 금융거래 탐지 시스템에 적용함으로써 금융사기 예방 시스템을 업그레이드 할 수 있게 됐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사전 테스트한 결과 기존 시스템 대비 56% 향상된 정교한 사기 탐지 적중률을 보였다"며 "새로운 형태로 변화하는 금융사기를 효과적으로 예방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jsjeong@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