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기 신한은행장에 위성호 신한카드 사장(2보)

연합뉴스2017-02-07

차기 신한은행장에 위성호 신한카드 사장(2보)

(서울=연합뉴스) 박의래 기자 = 위성호 신한카드 사장이 차기 신한은행장에 내정됐다.
신한금융지주는 7일 자회사경영관리위원회(자경위)를 열고 위성호 신한카드 사장을 신한은행장 후보로 단수 추천했다.
자경위는 조용병 신한은행장이 차기 신한금융지주 회장으로 내정되자 자경위를 열고 조 행장의 후임을 뽑는 절차를 진행했다.
자경위에서 차기 신한은행장 단독 후보로 추천된 위 사장은 오는 8일 열리는 신한은행 임원추천위원회(임추위)를 거쳐 내달 열리는 주주총회에서 차기 신한은행장으로 결정된다.
신한은행 임추위에서 위 사장을 차기 행장 후보로 올릴지 정하게 되지만 결정이 뒤집힐 가능성은 희박하다.
위 사장은 1958년 서울 출생으로 서울고와 고려대 경제학과를 졸업했다.
1985년 신한은행에 입행해 신한금융 경영관리담당 상무와 부사장, 신한은행 자산관리부문그룹 부행장을 역임했다.
2013년부터는 신한카드를 이끌고 있다.
laecorp@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