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구미공단 7월 수출입 큰 폭 증가…스마트폰 수출 주도

연합뉴스2017-08-16

구미공단 7월 수출입 큰 폭 증가…스마트폰 수출 주도

(구미=연합뉴스) 박순기 기자 = 경북 구미국가산업단지의 지난달 수출액이 작년 동기보다 28%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구미국가산업단지. [연합뉴스 자료사진]

16일 관세청 구미세관에 따르면 지난 7월 수출액은 20억3천100만 달러로 지난해 같은 기간의 15억8천900만 달러에 비해 28% 증가했다.
또 수입액은 9억8천400만 달러로 지난해 동기의 6억7천300만 달러보다 46% 늘었다.
무역수지는 10억5천700만 달러 흑자로 전년동월 9억1천500만 달러 흑자와 비교해 15% 증가했다.
지난달 주요 수출 품목은 전자제품(62%), 광학제품(13%), 기계류(5%), 플라스틱(4%), 섬유류(4%), 화학제품(2%) 순이다.
주요 수출지역은 중국(33%), 미국(16%), 동남아(11%), 유럽(9%), 중남미(6%), 중동(5%), 일본(4%), 홍콩(3%) 순으로 나타났다.
구미세관 우완수 통상지원과장은 "스마트폰, 모니터, 카메라모듈 등 전자제품이 수출을 주도했고, 집적회로와 무선통신기기부품 등의 전자부품이 수입의 3분의 2를 차지했다"고 말했다.
parksk@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