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생명, 작년 당기순이익 2조1천억원…75.7% 증가(종합)

연합뉴스2017-01-25
삼성생명, 작년 당기순이익 2조1천억원…75.7% 증가(종합)
회계사 이익 제외시 9천361억원…수입보험료는 22조1천억원

(서울=연합뉴스) 구정모 조민정 기자 = 삼성생명[032830]은 지난해 연결기준 당기순이익이 2조1천285억원으로 전년보다 75.7% 증가했다고 25일 공시했다.
당기순이익에는 지난해 삼성카드[029780] 지분(37.45%)과 삼성증권[016360] 지분(18.96%)을 사들이면서 발생한 회계상 이익 1조1천924억원이 포함된 수치라고 삼성생명 측은 설명했다.
이를 제외한 실제 당기순이익은 9천361억원이다. 전년도 당기순이익 1조2천112억원에서 법인세 환급 등 일회성 요인(2천253억원)을 뺀 9천859억원에 견줘 소폭 줄었다.
수입보험료는 22조1천93억원으로 전년도 보다 3.6% 감소했다. 보장성 중심으로 영업한 탓에 보장성 보험의 판매는 늘었지만 저축성 보험은 감소했기 때문이라고 삼성생명 측은 밝혔다.
총 자산은 264조6천억원으로 집계됐다.
주주 배당은 1주당 1천200원(총 2천155억원)으로 전년 1주당 1천800원(총 3천328억원)에 비해 감소했다.
2021년에 시행되는 새 국제 회계기준인 IFRS17과 새로운 지급여력비율(RBC) 등에 대비하고자 내부 유보를 늘렸기 때문이라고 삼성생명 측은 말했다.
pseudojm@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