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현대카드와 해외송금 플랫폼 제휴 협약

연합뉴스2017-01-23
신한은행, 현대카드와 해외송금 플랫폼 제휴 협약

(서울=연합뉴스) 박의래 기자 = 신한은행과 현대카드, 영국의 핀테크 기업 커런시클라우드(Currency cloud)는 23일 해외송금 플랫폼 제휴를 위한 공동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신한은행과 현대카드, 커런시클라우드는 해외송금 플랫폼을 새롭게 개발하고 커런시클라우드의 인프라를 이용한 해외송금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신한은행은 "특히 2천 달러 이하 해외송금이 많은 고객은 영업점 방문 없이 모바일을 통해 이전보다 저렴한 송금 수수료로 외화 송금을 이용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왼쪽부터) 김정인 현대카드 전무와 스테판 레몬 커런시클라우드 부사장, 최병화 신한은행 부행장이 23일 서울 중구에 있는 신한은행 본점에서 공동업무 협약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laecorp@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