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금융, 자회사 NH농협캐피탈에 1천억원 출자

연합뉴스2017-01-22
농협금융, 자회사 NH농협캐피탈에 1천억원 출자

(서울=연합뉴스) 송광호 기자 = 농협금융지주 자회사 NH농협캐피탈에 1천억원을 출자한다고 22일 밝혔다.
농협금융 김용환 회장은 "농협캐피탈의 지속 성장을 위한 재무적 기반을 확보하기 위해 이번 출자를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이로써 농협캐피탈에 대한 농협금융의 출자액은 2천700억원으로 늘었다.
농협캐피탈은 작년 말 기준으로 자산 3조1천억원에 달한다. 작년 당기순이익은 300억원을 달성했다.
이는 전년 대비 각각 28%, 32% 성장한 수치다.
농협캐피탈은 오는 2020년까지 자산을 5조5천억원 규모로 늘리고, 당기순이익도 700억원 수준을 달성한다는 계획이다.
이 과정에서 현재 자산의 20% 수준인 자동차 금융 비중을 2020년에 34%까지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농협금융지주 김용환 회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buff27@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