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종룡 "금리인상 따른 불확실성 커…시장 안정 확고히"

연합뉴스2017-01-18

임종룡 "금리인상 따른 불확실성 커…시장 안정 확고히"
제1차 금융발전심의회 전체회의 개최

(서울=연합인포맥스) 정지서 기자 = 임종룡 금융위원장이 미국의 금리인상 여파로 인한 불확실성을 주목하며 금융시장 안정을 확고히 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금융위원회는 18일 서울 중구 예금보험공사 19층 대강당에서 올해 첫 금융발전심의회 전체회의를 열어 '2017년 업무 세부 추진 계획'을 확정했다.
회의에 참석한 임 위원장은 "올해는 세계 경제의 저성장 흐름이 지속하는 가운데 미국 금리 인상 등에 따른 금융시장의 불확실성이 높을 것"이라며 "그 어느 해보다 금융시장 안정을 확고히 하는 것이 중요한 시점"이라고 말했다.
그는 "지금은 금융 부문의 방파제를 탄탄하게 쌓고 민생 안정에 매진해야 한다"며 "금융이 우리 경제의 든든한 뒷받침이자 성장동력이 되도록 소명의식을 갖고 금융개혁과 금융안정을 일관되게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일관된 금융개혁에 대한 의지도 피력했다.
임 위원장은 "금융개혁의 제도화를 위해 개혁 관련 입법을 조속히 완료해 인터넷 전문은행과 거래소 구조개편 등 개혁과제가 시장에서 원활히 작동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기존 금융개혁 과제에 대해서는 이행이 어떻게 되고 있는지 실태 점검을 강화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현장점검반 활동을 통해 현장 밀착형 금융개혁 과제를 적극적으로 개발하겠다"며 "금융회사뿐 아니라 일반 기업과 금융 소비자를 월 1회 방문하고 장애인과 외국인 등 취약계층까지 소통 통로를 확대해 금융개혁의 사각지대를 해소하겠다"고 덧붙였다.
이날 금발심 회의에선 금융위의 올해 3대 과제로 ▲금융시장 위험요인에 대한 철저한 대응 ▲민생 안정을 위한 금융지원 확대 ▲경제 활력 제고를 위한 금융의 역할 강화가 선정됐다.
jsjeong@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