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권, 설 앞두고 어려운 이웃에 연탄배달

연합뉴스2017-01-15

은행권, 설 앞두고 어려운 이웃에 연탄배달

(서울=연합뉴스) 송광호 기자 = 은행권 임직원들이 설을 앞두고 어려운 이웃들을 돕기 위한 봉사활동에 나섰다.
15일 은행권에 따르면 은행연합회 하영구 회장을 비롯한 임직원들은 14일 서울 노원구 중계동 백사마을 일대에 거주하는 저소득층을 방문해 연탄을 배달하는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이들은 밥상공동체복지재단(연탄은행)에 연탄 1만장을 기부했다.
은행연합회는 2008년부터 사내 봉사동아리를 결성해 매월 회원들의 성금을 모아 연탄은행에 연탄을 기부하고 있다.

하영구 은행연합회 회장을 비롯한 임직원들이 14일 서울 노원구 중계동 백사마을에서 연탄배달을 하고 있다. [은행연합회 제공=연합뉴스]


KEB하나은행도 같은 날 서울시 노원구 당고개 일대를 찾아 혹한기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홀몸노인 및 조손가정 등을 찾아 사랑의 연탄과 행복 상자를 전달했다.
함영주 행장을 비롯한 150여 명의 임직원은 1만1천111장의 연탄과 생필품이 담긴 행복 상자를 전달했다.
함 행장은 "이웃과 내가 함께 행복해지는 지역사회 봉사활동에 지속해서 관심을 가지고 참여해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함영주 하나은행장과 임직원들이 14일 서울 노원구 당고개 일대에서 연탄배달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KEB하나은행 제공=연합뉴스]
buff27@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