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생명, 올해 신상품 2개 연이어 출시

연합뉴스2017-01-15

NH농협생명, 올해 신상품 2개 연이어 출시
서기봉 대표 "고객중심의 보장성 상품에 주력"

(서울=연합뉴스) 구정모 기자 = NH농협생명은 올해 신상품으로 '생활비받는NH암보험'과 '더알찬NH종신보험'을 연달아 출시한다고 15일 밝혔다.
생활비받는NH암보험은 가입자가 주요 암을 진단받으면 진단비와 함께 최대 5년간 매달 생활자금으로 100만원을 주는 상품이다. 가입자가 암 진단 후 사망하면 사망보험금으로 5천만원을 지급한다.
가입 나이는 만 15세부터 60세까지다. 15년 단위로 갱신하며 최대 100세까지 보장받을 수 있다.
올해 새로운 수장으로 취임한 서기봉 대표이사가 이 상품의 1호 고객으로 가입했다.
'더알찬NH종신보험' 보험료 납입 기간에 해지 환급금을 줄이는 대신 일반 종신보험보다 보험료를 낮춘 상품이다.
가입 후 50% 이상 장해 시 보험료 납입이 면제된다. 연금전환특약을 통해 노후자금으로도 활용할 수 있다.
서기봉 대표는 "자산 60조원을 넘어선 NH농협생명의 대표라는 중책을 맡아 올해는 전 임직원이 도전정신으로 뭉쳐 새로운 도약을 이뤄낼 것"이라며 "무엇보다 고객중심의 경쟁력 높은 보장성 상품과 영업력 강화에 힘을 쏟을 계획"이라고 말했다.

NH농협생명의 새해 첫 상품에 1호 고객으로 가입한 서기봉 NH농협생명 대표[NH농협생명 제공=연합뉴스]
pseudojm@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