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트라이프생명, 올해 보장성 상품·신규설계사 확대

연합뉴스2017-01-11
메트라이프생명, 올해 보장성 상품·신규설계사 확대

(서울=연합뉴스) 박의래 기자 = 메트라이프생명은 올해 영업 조직의 중점 전략으로 보장성 상품 확대, 설계사 모집 및 역량 강화, 영업 문화 재구축 등을 선정했다.
메트라이프생명은 지난 10일 서울 웨스틴조선호텔에서 2017년 영업전략회의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의 영업 전략을 발표했다고 11일 밝혔다.
메트라이프생명은 이를 실행하기 위해 보장성 상품 중심의 캠페인 등을 시행, 보장성 보험의 판매 비율을 늘리기로 했다.
또 주력 영업 채널인 재무설계사 조직의 질적 성장과 조직 확대를 위해 체계적인 설계사 모집, 개별 맞춤 교육, 안정적인 보상 체계 등을 위해 적극적으로 투자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지난해 7월 조직 개편을 통해 신설된 영업지원 부서의 업무를 강화해 사업단 지원을 확대하기로 했다.
이 밖에도 상반기 중 고객 이용 편의를 위한 홈페이지 개편과 빠르고 편리한 영업지원을 위한 시스템 일원화 작업도 진행한다.
데미언 그린 메트라이프생명 사장은 "올해에도 고객이 필요로하는 최적화된 보장과 서비스를 계속 제공할 수 있도록 대면영업조직의 차별화된 역량 강화에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데미언 그린 메트라이프생명 사장이 지난 10일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17 메트라이프생명 영업전략회의'에서 연설을 하고 있다. [메트라이프생명 제공=연합뉴스]
laecorp@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