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이건희 별세] 조문 온 與 지도부 "혁신 리더십으로 국가 위상 높여"(종합)

연합뉴스2020-10-26

[이건희 별세] 조문 온 與 지도부 "혁신 리더십으로 국가 위상 높여"(종합)
이낙연 대표, 김태년 원내대표 빈소 조문

이낙연 대표, 이건희 회장 빈소 방문(서울=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가 26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에 마련된 고(故)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의 빈소로 들어가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영신 기자 = 더불어민주당 지도부가 26일 고(故)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의 빈소를 찾아 고인을 애도했다.
이낙연 민주당 대표는 이날 오전 10시55분쯤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에 마련된 이 회장 빈소를 찾아 약 15분 간 조문하며 유가족을 위로했다. 이인용 삼성전자[005930] 사장이 장례식장 밖으로 나와 이 대표를 맞이했다.
이 대표는 조문 후 취재진과 만나 "고인께서는 보통 사람들은 상상도 할 수 없는 탁월한 혁신의 리더십으로 삼성을 세계적 기업으로 키웠다"며 "국가 위상과 국민의 자존심·자신감까지 높여주신 데 대해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어 "개인적으로 이 회장을 가까운 거리에서 뵌 적은 없다"며 "이제까지 고인께서 해오신 것처럼 삼성이 한국 경제를 더 높게 고양하고 발전시키면서 세계인의 사랑을 받는 기업으로 더욱 도약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태년 원내대표도 11시30분쯤 빈소에 도착해 10여분 간 빈소에 머물며 유가족을 위로했다. 김 원내대표는 "고인께서는 혁신 기업가셨다"며 "삼성을 세계를 대표하는 초일류기업으로 키웠고, 특히 현대 산업에서 가장 필요한 반도체에 혁신 정신으로 도전해 세계적으로 육성한 큰 공이 있다"고 밝혔다.
김 원내대표는 이 회장과 특별한 인연은 없고, 이재용 부회장에게 애도를 전했다고 덧붙였다. 민주당이 이 회장에 대한 공과 과를 평가해야 한다고 밝혀 일각에서 논란이 있는 데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shiny@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