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대구·경북, 생산·수출·고용 등 경제 부진 이어져

연합뉴스2020-09-09

대구·경북, 생산·수출·고용 등 경제 부진 이어져

서대구 산업단지[연합뉴스 자료사진]
(대구=연합뉴스) 김용민 기자 = 대구·경북이 생산과 수출, 고용 등 경제 전반에서 부진을 벗어나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9일 한국은행이 공개한 최근 지역 실물경제 동향에 따르면 지난 7월 대구·경북 제조업 생산은 1차 금속, 자동차 부품을 중심으로 전년 동월보다 9.1% 감소했다.
대형 소매점 판매도 3.5% 감소하는 등 수요 측면도 부진을 보였다.
수출은 전기·전자 부문에서 증가세를 보였으나 철강·금속, 기계, 섬유 부문이 기대에 미치지 못하면서 전년 동월보다 1.6% 감소했다.
수입이 전체적으로 9.3% 감소한 가운데 설비 투자 지표인 기계류 수입은 14.6% 증가했다.
취업자 수는 3만7천명 감소하면서 고용률 59.8%를 기록해 전년 동월보다 0.7%포인트 줄었다.
지난달(8월) 기준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대구 0.2%, 경북 0.0%를 기록해 전월보다 각각 0.5%포인트, 0.4%포인트 늘었다.
아파트 매매 가격은 대구와 경북이 전월 대비 각각 0.6%, 0.5% 상승했다.
yongmin@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