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카드, 신임 사장에 이인기 전 농협은행 본부장 선임

연합뉴스2017-01-03
NH농협카드, 신임 사장에 이인기 전 농협은행 본부장 선임

(서울=연합뉴스) 박의래 기자 = NH농협카드가 신임 대표에 이인기 전 NH농협은행 전남영업본부장을 선임했다.
3일 카드업계에 따르면 NH농협카드는 지난 2일 임기를 채우지 못하고 지난해 말 물러난 신응환 전 사장 후임으로 내부 인사인 이 전 본부장을 앉혔다.
삼성카드 출신의 외부인사를 영입했던 지난 인사와 달리 이번에는 농협은행 출신의 내부 인사를 사장으로 임명한 것이다.
카드업계에서는 올해 카드업계의 경영 악화가 예상되는 만큼 NH농협카드가 내실을 다지기 위해 내부 인사를 사장에 선임한 것으로 보고 있다.
이 사장은 전남대학교 경영학과를 나와 1986년 농협중앙회에 입사했다.
이후 NH농협은행 안산시지부 지부장과 NH농협은행 전남영업본부 본부장을 역임했다.
2014년에는 NH카드에서 카드회원사업부 부장을 맡아 카드 업무 경험도 있다.
이 사장은 취임식에서 "NH농협카드가 수익센터 역할을 충실히 수행할 수 있도록 현장 중심 마케팅을 강화하고, 카드 사업이 범 농협 마케팅 핵심 수단으로 역할을 하도록 해 사업별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하겠다"고 말했다.

이인기 신임 NH농협카드 사장 [NH농협카드 제공=연합뉴스]
laecorp@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