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기술보증기금 4차산업혁명 기업에 1조원 보증지원

연합뉴스2017-04-03
기술보증기금 4차산업혁명 기업에 1조원 보증지원

(부산=연합뉴스) 박창수 기자 = 기술보증기금이 4차 산업혁명과 관련한 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지갑을 연다.
기술보증기금은 창립 28주년을 맞아 4차 산업혁명을 지원하는 '인더스트리 4.0 FIRST 보증' 상품을 출시한다고 3일 밝혔다.
기술보증[연합뉴스 자료사진]
사물인터넷(IoT), 인공지능(AI) 등으로 대변되는 4차 산업혁명을 주도하는 새로운 기술과 관련 산업을 지원하는 상품으로 연간 1조원 규모다.
올해 초 정부가 발표한 '신성장 공동기준'에 따라 로봇, 자율주행, 3D 프린팅, 바이오, 빅데이터, 인공지능, 사물인터넷, 가상현실, 클라우드 등의 분야가 주요 지원 대상이다.
기보는 초연결성(인간과 인간, 인간과 사물, 사물과 사물), 초지능화(인공지능, 빅데이터), 융합성(ICT와 융합 여부), 신사업창출, 신시장창출, 시너지창출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지원 여부를 결정한다.
기보는 핵심기술기업(BBB등급 이상)과 일반기업(B등급 이상)을 차등 지원하기로 했다. 핵심기업에 대해서는 보증연계투자 추천, 보증비율, 보증료 등 다양한 인센티브를 부여한다는 계획이다.
이와 함께 기보는 4차 산업혁명 관련 산업을 중심으로 창업지원 규모를 연간 5조원에서 10조원으로 대폭 늘리기로 했다.
기보는 이날 오전 부산 본점에서 창립 28주년 기념식을 하고 4차 산업혁명에 대비한 기보의 역할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pcs@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