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다산네트웍스 3일 정상거래…"감사보고서 제출완료"(종합)

연합뉴스2017-04-02
다산네트웍스 3일 정상거래…"감사보고서 제출완료"(종합)
"감사보고서 '금액한정' 의견…관리종목 지정·상폐와 무관"

(서울=연합뉴스) 전명훈 기자 = 코스닥 상장사 다산네트웍스[039560]가 마감 직전에 감사보고서를 제출함에 따라 3일 평소처럼 거래할 수 있게 됐다.
2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다산네트웍스는 감사보고서 제출 마감일인 지난달 31일 오후 8시6분 감사보고서를 제출했다고 공시했다.
거래소는 곧이어 다산네트웍스의 주권매매 거래정지를 해제한다고 공시했다.
이에 따라 3일 거래가 정상적으로 이뤄지게 됐다.
다산네트웍스는 연결기준 재무제표 감사보고서에서 '금액한정' 의견을 받았다. 별도기준 감사보고서에서는 적정의견을 받았다.
이와 관련, 다산네트웍스는 "이번에 제출된 감사보고서의 '금액 한정'은 일반적인 '감사범위 한정'과는 다른 개념"이라며 "한정 금액이 미미한 만큼 관리종목 지정이나 상장폐지와는 무관하다"고 설명했다.
회사 측은 "주주들은 전혀 걱정하지 않아도 되는데 오해가 있었다"며 "이번 일을 계기로 자회사 관리 체계를 개선하고 내부회계관리제도를 강화하여 지속 성장하기 위한 기틀을 더욱 단단히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감사인인 삼일회계법인은 감사보고서에서 "미국에 있는 나스닥 상장기업인 다산존솔루션스에 대한 사업결합 회계처리와 관련, 영업권을 30억8천300만원 과대 계상했다"고 지적했다. 다산존솔루션스는 다산네트웍스의 주요 연결 법인이다.
id@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