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대형마트들, '대한민국 동행세일'에 하루 먼저 동참

연합뉴스2020-06-24
대형마트들, '대한민국 동행세일'에 하루 먼저 동참
이마트·홈플러스·롯데마트, 25일부터 상품권 증정·할인 행사

(서울=연합뉴스) 김보경 기자 = 대형마트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과 소비 진작을 위해 오는 26일부터 열리는 '대한민국 동행세일'에 하루 먼저 동참한다.
이마트는 25일부터 다음 달 1일까지 상품권 증정, 할인 행사를 통해 동행세일에 동참한다고 24일 밝혔다.


먼저 이마트는 코로나19로 매출이 급감한 중소 패션 협력사들의 재고 소진을 위해 '패션 브랜드 대전'을 2주간 실시한다.
참여 브랜드는 폴햄, 베이직하우스, 아가방, 보디가드, 슈마커 등 성인과 유·아동 의류, 속옷, 신발 분야 50개 브랜드로, 최대 50% 할인된다.
국산 농수산물 소비 촉진을 위한 상품권 증정, 가격 할인 등의 행사도 진행된다.
참외 2봉지를 구매하면 신세계 상품권 1만원권을 증정하는데 이는 50% 이상의 비용 절감 효과가 있다고 이마트는 전했다.
또 계산 시 신세계 포인트 회원을 인증하면 표고버섯과 제주 은갈치, 토종 민물장어, 자연산 바닷장어 등을 30% 저렴한 가격에 살 수 있다.
국산 미니 오이와 미니 로메인, 미니 단호박, 파프리카도 20~60% 할인 판매한다.
이마트는 정부가 소비 진작을 위해 실시하고 있는 고효율(으뜸효율) 가전제품 환급에 힘을 보태기 위해 행사 카드로 대형가전 구매하면 최대 50만원의 상품권도 증정한다.
이마트 에브리데이도 25일부터 3일간 5만원 이상 구매 시 3천원 쿠폰을 지급하는 등 쇼핑 지원 행사를 마련했다.
홈플러스는 이달 25일부터 다음 달 8일까지 총 9천600종 상품을 최대 50% 할인하는 행사를 한다.
먼저 다음 달 1일까지 행사 카드로 결제하면 국내산 삼겹살 등 신선식품을 최대 30% 할인해준다. 제주 돼지 앞다리, 완도전복, 손질 오징어, 통영 바닷장어, 부산 간고등어 등도 할인 가격에 고객과 만난다.
또 홈플러스는 여름 과일과 채소 총 1천400t을 매입해 저렴하게 판매한다. 수박과 참외, 찰토마토, 하우스 밀감, 포기상추, 미니 단호박, 오이맛 고추 등이 대상이다.
'복숭아·자두 페스티벌'을 통해 이색 과일인 신비 복숭아와 황도 복숭아도 판매한다.
홈플러스는 원플러스(1+1) 행사를 통해 샴푸, 유아 위생용품 등 주요 생필품도 반값에 판다.
중소제조업체 비중이 높은 패션잡화 부문 제품 7천500여종도 최대 30% 할인된다.
여름 휴가철을 맞아 인기를 누리고 있는 캠핑용품은 최대 40% 싸게 판매되며 물놀이용품은 행사 카드 결제 시 5천원 상품권이 증정된다.
으뜸효율 가전은 구매 금액의 10%를 환급해주고, 상품권도 지급된다.
롯데마트도 같은 기간 신선식품과 가공식품을 최대 40%까지 할인하는 행사를 한다.
1등급 한우 [롯데마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우선 롯데마트는 이달 25~28일 1등급 한우 전 품목을 행사 카드로 결제하는 엘포인트 회원에게 최대 40% 저렴하게 판매한다.
이달 28일부터 다음 달 1일까진 호주산 부챗살과 청정 와규 윗등심살 등이 엘포인트 회원을 대상으로 25~30% 저렴하게 선보인다.
캐나다 랍스터와 자두 등도 같은 조건으로 기존 판매가 대비 40% 할인된 가격에 고객과 만난다.
롯데마트는 지방자치단체 상생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방울토마토와 양송이, 감자 등 충청남도 농산물을 판매하는 '충남물산전'도 진행한다.
엘포인트 고객에게 '와인 300여종'을 최대 40% 할인하는 행사도 열린다.
vivid@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