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UNIST, 기업에 원천기술 소개…'패밀리기업' 정기 간담회

연합뉴스2017-03-28
UNIST, 기업에 원천기술 소개…'패밀리기업' 정기 간담회

(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울산과학기술원(UNIST)은 28일 패밀리 기업과 기술교류 간담회를 열었다.
울산과학기술원(UNIST)
패밀리 기업은 UNIST가 운영 중인 기업회원제에 가입한 업체다.
UNIST는 앞으로 정기(분기별) 간담회를 열어 패밀리 기업과 소통하면서 기술 수요와 애로를 파악하고, 사업화가 유망한 원천기술을 소개할 방침이다.
현재 총 20개 기업이 UNIST의 기업회원제에 가입했다. 이날 첫 간담회에는 17개 기업의 대표와 임직원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정무영 UNIST 총장과 패밀리 기업 대표 면담에 이어 김남훈 교수의 '4차 산업혁명을 위한 3D프린팅 기술', 최성득 교수의 '화학물질 모니터링과 안전관리 기술', 김덕영 교수의 '스마트 팩토리', 오재은 교수의 '저가형 무시멘트 결합재 기술', 정훈의 교수의 '생체모사 기능성 표면 기술' 등 5개 원천기술이 소개됐다.
김영배 삼기산업 전무는 "기업과 대학이 동반성장할 수 있는 뜻깊은 자리"라며 "UNIST와 함께 기술 혁신을 달성해 글로벌 시장까지 진출할 수 있는 기회를 잡을 것"이라고 말했다.
자동차 부품 업체인 삼기산업은 UNIST와 새로운 부품 기술 개발을 추진 중이다.
패밀리 기업은 UNIST가 보유한 우수한 연구인력과 기술, 특허, 그리고 연구 장비를 공유할 수 있다. 당면한 애로와 연구개발(R&D) 관련 고민을 해결하기 위한 기술자문도 받을 수 있다.
정무영 울산과기원 초대 총장
정 총장은 "기업과 정기적으로 소통해 필요로 하는 기술이 무엇인지, 애로사항은 없는지를 우선 파악하고자 한다"며 "UNIST와 기업이 기술혁신이라는 목표 아래 한가족이 되어 대한민국의 새로운 미래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young@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