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사드 타격' 롯데마트, 증자·차입으로 3천600억 긴급 조달

연합뉴스2017-03-24

'사드 타격' 롯데마트, 증자·차입으로 3천600억 긴급 조달

(서울=연합뉴스) 신호경 기자 = 중국의 사드(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THAAD) 보복성 규제로 사실상 중국 내 영업이 사실상 '마비'된 롯데마트가 약 4천억 규모의 증자와 차입을 통해 운영 자금을 마련하기로 했다.
롯데마트를 운영하는 롯데쇼핑은 24일 공시를 통해 2천300억 원의 증자와 1천300억 원의 차입을 이사회에서 결의했다고 밝혔다.
롯데마트 관계자는 "롯데마트 중국 지점들의 매출이 영업정지로 발생하지 않는 상황에서, 상품 매입과 임금 지급 등의 비용을 충당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국과 중국 롯데에 따르면 현재 소방시설 점검 등을 통해 영업정지 처분을 받거나 매장 앞 시위 등 상황에 따라 자체적으로 휴점을 결정한 중국 내 롯데마트 지점은 모두 90개에 이르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롯데마트 전체 중국 점포 수(99개) 가운데 90%에 이른다.
shk999@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