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슈퍼주총데이'…현대차·네이버 등 178개사 오늘 주총

연합뉴스2017-03-17

슈퍼주총데이'…현대차·네이버 등 178개사 오늘 주총
'최순실 사태' 연루 국민연금, 정몽구 회장 이사선임 찬반 주목
LG전자·효성 등도 주총…이사 수 조정 등 안건


(서울=연합뉴스) 전명훈 기자 = 현대자동차, LG전자 등 12월 결산 상장사 178곳이 17일 한꺼번에 주주총회를 연다. 이른바 '슈퍼 주총 데이'다.
이날 정몽구 현대자동차 회장의 사내이사 연임 여부 등이 결정될 것으로 보여 시장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국예탁결제원에 따르면 코스피 110개사, 코스닥 65개사, 코넥스 3개사 등 178개사의 주주총회가 이날 몰려 있다.
정몽구 회장의 이사 선임 안건이 상정된 현대차 주총에서는 지분의 8.02%를 보유한 국민연금이 어떤 방향으로 의결권을 행사할지가 관전 포인트다.
정 회장은 정의선 부회장과 함께 3년 임기가 끝날 때마다 주총에서 재선임되는 절차를 밟아 왔다.
정몽구 현대차 회장[연합뉴스 자료사진]

국민연금은 2008년, 2011년에는 정 회장의 이사 선임을 반대했는데, 정 회장의 횡령·배임 전력을 문제 삼았다. 반면 2014년에는 연임에 찬성했다.
이번 주총을 앞두고 국민연금은 최순실 사태와 관련, 정부 고위층의 압력에 따라 삼성물산-제일모직 합병에 찬성표를 던졌다는 의혹에 휩싸인 상태인 만큼, 어떤 결정을 내릴지에 관심이 쏠린다.
국민연금은 "의결권 행사 지침에 따라 장기적으로 주주가치 증대에 기여하는 방향으로 결정할 것"이라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에서 시연되는 LG전자의 G6[AP=연합뉴스 자료사진]

LG전자의 주총도 이날 열린다. 주총에서는 정관상 이사의 정원을 최대 9인에서 7명으로 변경하고 구본준 ㈜LG 부회장과 정도현 LG전자 대표이사 CFO 사장을 사내이사로 재선임하는 안건이 상정돼 있다.
상법상 사외이사는 3명 이상을 두고 이사 총수의 과반수가 되도록 규정하고 있다. 이에 따라 7인 체제에서 사외이사는 4명, 사내이사는 3명이 되어야 한다.
LG전자는 그동안 사업본부장들이 각자 대표를 맡으며 이사회에 참여해왔지만 작년 말 조성진 부회장 1인 대표이사 체제로 전환하면서 조준호 사장은 각자 대표직을 내려놓을 것으로 보인다.
네이버 주주총회에서는 변대규 휴맥스홀딩스 회장과 한성숙 네이버 대표 내정자가 기타비상무이사, 사내이사로 각각 선임될 것으로 보인다. 변 회장은 이사회를 거쳐 창업자인 이해진 의장에 이어 이사회 의장을 맡을 것으로 알려졌다.
효성은 주총에서 지난 1월 승진한 조현준 회장을 대표이사 회장으로 선임할지 관심이 쏠렸지만, 당분간 조석래 회장과 이상운 부회장의 2인 대표체제를 유지할 전망이다.
또 한 주 뒤인 24일에는 삼성그룹, SK그룹 계열사를 포함해 무려 928개사가 한꺼번에 주총을 개최한다.
특히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구속된 이후 처음 열리는 삼성전자의 주총에 가장 많은 관심이 쏠린다. 이 부회장은 작년 10월 등기이사에 올랐다.
삼성전자 주총에서는 작년 11월 공식화한 지주회사 전환 검토를 포함해 '주주가치 제고 방안'에 관한 주주들의 질의와 회사의 언급이 있을 전망이다.

◇ 17일 주주총회 개최 상장사
유가증권시장 동화약품, 하이트진로, 하이트진로홀딩스, 롯데손해보험, 조선내화, 현대건설, 제이더블유중외제약, LG상사, 대한제분, 동국제강, 세아베스틸, BYC, 에이치엠씨투자증권, SK증권, 동일방직, 종근당홀딩스, 신화실업, 대한제당, 한국유리공업, 아세아, 한일철강, 아세아제지, 케이비손해보험, 제일약품,국제약품, 아모레퍼시픽그룹, 신풍제지,유성기업, 부광약품, 한일시멘트, 한국화장품제조, 코리안리재보험, 현대제철, 신흥, 대덕GDS, 농심, 현대비앤지스틸, 효성, 코스모신소재, 현대자동차, 삼진제약, 신영와코루, 동부화재해상보험, 삼아알미늄, 영풍제지, 우성사료, 지에스리테일, 동아타이어공업, 에프앤에프, 대덕전자, 엔아이스틸, 문배철강, 서흥, 동양철관, 경인전자, 한샘, 광동제약, 모토닉, 영원무역홀딩스, LS산전, LG이노텍, 현대위아, 금호석유화학, 현대모비스, 디와이, 백광소재, 환인제약, 서울도시가스, 조일알미늄, 세아특수강, 대교, MH에탄올, 인지컨트롤스, 위스컴, KPX케미칼, 한국단자공업, 동서, 동원수산, LG유플러스, 한국유나이티드제약, 케이티앤지,지투알, 네이버, 와이지플러스, 케이에스에스해운, 코스맥스비티아이, LG생활건강, LG화학, 종근당바이오, 현대로템, LG전자, 엠케이트렌드, 현대글로비스, 하나금융지주,아모레퍼시픽, KPX홀딩스, 효성ITX, 제이더블유홀딩스, 진양홀딩스, 한세실업, 영원무역, 한국화장품, 엔에스쇼핑, 아세아시멘트, 종근당(신설), 코스맥스(신설), 경보제약, 잇츠스킨, 엘에스전선아시아, 제이더블유생명과학 (110사)
코스닥 시장 삼천당제약, 신라섬유, 한탑, 진양제약, 대동기어, 대한광통신, 원일특강, 동원개발, 삼현철강, 풍국주정공업, 케이씨피드, 지에스홈쇼핑, 녹십자셀, 서화정보통신, 카카오, 인지디스플레이, 성도이엔지, 레드캡투어, 파인디지털, 한국경제티브이, 아이씨디, 한일네트웍스, DK유아이, 피씨디렉트, 구영테크, 예스이십사, 엔알케이, 대한뉴팜, 신화인터텍, 아이컴포넌트, 알에프텍, 서호전기, 엘앤에프, 오텍, 제이더블유신약, 셀트리온, 빛과전자, 넥센테크, 컴투스, 휴온스글로벌, 바이로메드, 동국제약, 메디톡스, 칩스앤미디어, 제넥신, 고영테크놀러지, 실리콘웍스, 지스마트글로벌, 티피씨, 윈스, 바이오리더스, 사람인에이치알, 싸이맥스, 데브시스터즈, 휴메딕스, 케이티비기업인수목적1호 , 케이티비기업인수목적2호, 뉴트리바이오텍, 교보5호기업인수목적, 이에스브이, 에이텍티앤, 이베스트기업인수목적3호, 에스티팜, 교보비엔케이기업인수목적, 휴온스(신설) (65사)
코넥스 시장 선바이오, 툴젠, 다린(3사)
합계 178개사
id@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