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롯데푸드 직원 코로나19 확진…전 직원 재택근무

연합뉴스2020-02-28
롯데푸드 직원 코로나19 확진…전 직원 재택근무
사옥 수차례 방역…"출근 재개는 미정"

롯데푸드[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롯데그룹 계열 식품회사인 롯데푸드 직원 1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확진됐다.
28일 롯데푸드에 따르면 총무부 직원 A씨는 이날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이틀 전인 이달 26일 다른 확진자의 밀접 접촉자라는 통보를 받고 검사를 받았다. 롯데푸드는 다음 날인 27일부터 전 직원에게 재택근무를 통보하고 서울 양평동 사옥을 비웠다.
롯데푸드는 "어제(27일) 이미 두 차례 회사 내부를 소독했고, 추가로 2회 더 소독할 예정"이라며 "출근 재개 시점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고 전했다.
tsl@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